탄소발자국 지우기 특별기획

[속보] 광주·전남·평택·안성 선별진료소, 26일부터 고위험군만 PCR검사

입력 2022-01-21 11:17

제보하기

정부가 코로나19 오미크론 변이가 빠르게 확산 중인 광주, 전남, 경기 평택·안성의 선변진료소에서는 고위험군만 유전자증폭(PCR) 검사를 실시한다고 21일 밝혔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은 이날 오전 ‘오미크론 대응 방역·의료체계 전환 계획’을 논의하고 오미크론 우세지역에 대해 호흡기전담클리닉 검사·치료체계 적용을 논의했다.

광주·전남은 지난주 오미크론 검출률이 59%로 우세종화했으며, 광역 단위에서 가장 검출률이 높다. 경기 평택·안성은 주한미군 기지 집단감염의 영향으로 확진자가 급증했고, 특히 평택은 오미크론 검출률이 90%를 넘어섰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뉴스

댓글

0 / 300

e스튜디오

많이 본 뉴스

뉴스발전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