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체국홈쇼핑, 3월 초부터 마스크 판매…접속자 몰리며 홈페이지 '마비'

입력 2020-02-26 10:32

제보하기

▲우정사업본부 마스크 판매 계획 (출처=우체국 쇼핑몰)

우정사업본부가 우체국홈쇼핑 및 우체국쇼핑몰을 통해 마스크 물량을 확보해 3월 초부터 판매할 예정이라고 밝히자 네티즌들의 접속이 몰리면서 홈페이지가 마비됐다.

26일 오전 10시 기준 우체국쇼핑몰 홈페이지 접속이 원활하지 않은 상황이다.

우정사업본부의 마스크 판매는 식품의약품안전처의 '마스크 및 손 소독제 긴급수급조정조치'에 따른 것이다.

19일 공영홈쇼핑에서 마스크를 판매할 당시 마스크 15만 장이 10분만에 매진된 바 있다.

이번 '마스크 및 손 소독제 긴급수급조정조치'의 내용은 26일부터 마스크 판매업자의 수출이 원칙적으로 금지되고 마스크 생산업자는 당일 생산량의 50% 이상을 우정사업본부, 농협중앙회 및 하나로마트, 공영홈쇼핑 및 중소기업유통센터 등 공적 판매처로 출고해야 한다는 것이 골자다.

이에 우정사업본부는 하루에 약 120만~150만 개의 마스크를 확보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단, 많은 사람이 공평하게 마스크를 구매할 수 있도록 한 사람당 마스크 한 세트만 구매할 수 있게끔 제한을 둘 계획이다.

우체국쇼핑을 통해 마스크를 구입하기 위해선 해당 사이트 회원가입을 해야 한다.

마스크 판매 일자는 아직 확정되지 않았으며, 우정사업본부는 "언론 보도, 우정사업본부 홈페이지, 우체국쇼핑몰에 사전 안내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코로나 목욕탕감염, '사회적 거리두기 목소리'↑…"뭉치면 감염, 흩어지면 산다"
  • 2
    [특징주] 텔콘RF제약, 하이드록시 클로로퀸 5일차 100% 완치 프랑스 논문 부각
  • 3
    강지영 교통사고, 촬영 후 귀가하다 음주운전 차량에 사고…현재 상태는?

사회 최신 뉴스

  • 1
    사천시청, 1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동선 공개…'인천공항 내 식당' 등
  • 2
    평택시청, 21~25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동선 공개…'청북동 청북이안아파트 거주자 등'
  • 3
    박양우 장관, ‘구름빵’ 백희나 작가에게 축전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