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기자 채용공고

“LG이노텍, 애플 주문 취소 없어…아이폰14 우려 과도”

입력 2022-09-29 07:41수정 2022-09-29 09:07

  • 작게보기

  • 기본크기

  • 크게보기

키움증권 “부품 업체 물동 변화 없어…9000만대 생산 목표 유지”
28일 아이폰14 증산계획 철회에 LG이노텍 주가 10.5% 급락

(출처=키움증권)

키움증권은 29일 LG이노텍에 대해 “아이폰14 우려가 과도하다며 프로 시리즈의 호조에 따라 LG이노텍의 실적 추정치 상향이 기대된다”고 밝혔다.

김지산 키움증권 연구원은 “LG이노텍 등 부품 업체들 확인 결과 주문 취소(Order cut) 등 물동 변화 없으며, 9000만대 생산 체제를 유지하고 있다”고 했다.

앞서 블룸버그 통신 등은 애플이 아이폰14 시리즈 600만 대 추가 생산계획을 취소했고, 지난해와 같은 수준인 9000만 대 생산 목표를 유지하기로 했다고 보도했다. 아이폰14 증산 계획 철회 소식에 LG이노텍 주가는 전날 10.5% 급락했다.

김 연구원은 “아이폰14 프로 시리즈 시장 반응이 우호적임에 따라 프로 시리즈 생산을 늘리는 생산 라인 변경이 진행 중”이라며 “600만 대 증산 계획은 출시 전 부품 공급난, 생산 차질 등을 고려했던 것으로 추정된다”라고 했다.

그는 “LG이노텍은 프로 시리즈 판매 강세가 절대적으로 유리해 실적 추장치 상향이 예상된다”며 “프로 시리즈 판매 비중은 아이폰13 시리즈 47%에서 아이폰14 시리즈는 60%로 상승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어 “제품 믹스 개선과 우호적인 환율 감안 시 4분기 실적이 시장 컨센서스를 큰 폭으로 상회할 전망”이라고 내다봤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뉴스
댓글
0 / 300
e스튜디오
많이 본 뉴스
뉴스발전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