탄소발자국 지우기 특별기획

슈가 이어 진·RM 완치판정…방탄소년단 전원 격리 해제

입력 2022-01-04 15:43

제보하기

▲사진제공=빅히트뮤직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멤버 RM(김남준)과 진(김석진)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완치 판정을 받고 격리에서 해제됐다.

소속사 빅히트뮤직은 4일 팬 커뮤니티 플랫폼 위버스를 통해 “멤버 RM과 진이 코로나19 완치 판정을 받음에 따라 오늘 낮 12시부로 격리 해제됐다”고 밝혔다.

빅히트뮤직은 “RM과 진 모두 격리 기간 중 건강 상태에 특별한 증세를 보이지 않았다‘며 ”진의 경우, 재택 치료 초기에 미열 등 경미한 증세를 보였으나 완쾌됐다“고 전했다.

미국 일정 이후 연말 장기 휴가를 맞아 현지서 개인 일정을 보낸 뒤 입국한 RM과 진은 지난달 25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두 사람은 25일부터 10일 간 재택 치료를 받으며 격리를 이어왔다. 이들 모두 지난해 8월 코로나19 백신을 2차까지 맞은 것으로 확인됐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한국 시간으로 다음 달 1일 열리는 그래미 시상식에서 ’베스트 팝 듀오/그룹 퍼포먼스‘(Best Pop Duo/Group Performance) 부문 후보에 올라 트로피를 노린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뉴스

댓글

0 / 300

e스튜디오

많이 본 뉴스

뉴스발전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