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기발자국 - 이투데이 신문창간 12주년 특집

[카타르 월드컵] 가나 언론들 “김민재 없으면 해볼 만 하다”

입력 2022-11-28 17:12

  • 작게보기

  • 기본크기

  • 크게보기

[카타르 월드컵] 가나 언론들 “김민재 없으면 해볼 만 하다”

▲연합뉴스
오늘 밤(28일)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2차전을 앞두고 가나 현지 언론들이 “김민재가 없으면 해볼 만 하다”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가나 현지 매체인 가나사커넷은 28일(한국시간) “김민재가 가나전에 맞춰 회복하지 못한다면, 한국은 문제가 생길 것“이라며 ”김민재는 우루과이전에서 고통받은 이후 훈련을 소화하지 않았다”고 보도했다.

나흘 전 가나는 포르투갈에 3골을 얻어먹고 조 꼴찌로 밀려났다. 16강 진출 불씨를 살리려면 반드시 한국을 꺾어야 한다. 벤투호 역시 마찬가지다. 앞서 1차전에서 우루과이와 0대0 무승부를 거둬 1승이 절실하다.

변수는 ‘괴물 수비수’로 불리는 김민재의 출전 여부다. 김민재는 나흘 전 우루과이와의 경기에서 오른쪽 종아리 부상을 당했다. 25∼26일 팀 훈련에 불참한 그는 27일엔 훈련장에 모습을 드러내긴 했으나 동료들과 함께하지 않고, 사이클 등 가벼운 몸풀기 운동만 했다.

이에 일부 전문가들은 벤투 감독이 ‘플랜B’를 가동할 수 있다고 보고 있다. 현재 주전인 김민재와 김영권 외에 대표팀 내 중앙 수비 자원으로는 권경원과 조유민이 있다.

가나 언론들은 이런 가능성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또 다른 매체인 펄스스포츠는 “한국이 카타르 월드컵에서 K-드라마를 쓰지 못할 것”이라며 “가나가 2대1로 승리한다”고 내다봤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뉴스
댓글
0 / 300
e스튜디오
많이 본 뉴스
뉴스발전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