탄소발자국 지우기 특별기획

노형욱 국토장관 “화물차ㆍ버스ㆍ건설기계 요소수 수급 안정에 총력”

입력 2021-11-17 10:25수정 2021-11-17 13:10

제보하기

▲노형욱 국토교통부 장관이 17일 의왕 내륙컨테이너기지(ICD:Inland Container Depot)를 방문해 화물차 요소수 수급에 대해 화물업계와 주유소 운영자 등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요소수 수급 상황을 점검하고 있다. 노 장관은 이 자리에서 “화물 및 버스, 건설기계 등에 요소수 공급이 원활히 이뤄져 조속히 안정화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사진제공=국토교통부)
노형욱 국토교통부 장관은 17일 “화물 및 버스, 건설기계 등에 요소수 공급이 원활히 이뤄져 조속히 안정화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노형욱 장관은 이날 의왕 내륙컨테이너기지(ICD:Inland Container Depot)를 방문해 화물차 요소수 수급에 대해 화물업계와 주유소 운영자 등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요소수 수급 상황을 점검했다.

ICD는 수출입 컨테이너 화물을 항만에서 내륙으로 바로 운송해 도로‧철도 등의 운송수단과 연계하는 내륙항만 역할을 하고 있다.

이날 노 장관은 의왕 ICD 운영현황을 점검하면서 탄소중립 시대에 친환경 철도 물류의 경쟁력을 강화하고 물류기지의 운영을 효율화해 내륙물류의 허브로 발전시킬 것을 당부했다.

특히 노 장관은 의왕 ICD 안에 있는 요소수 중점유통 주유소 중 한 곳을 방문해 요소수 공급 및 재고 추이 등을 살펴보면서 주유소 관계자 등으로부터 현장 상황에 대해 직접 듣고 조속한 수급개선을 위한 정부 차원의 노력을 약속했다.

노 장관은 “요소수 수급현황을 매일 점검하고 중점유통 주유소를 통해 화물차를 중심으로 공급을 확대하고 있다”며 “범정부적으로 요소수 수급을 신속하게 안정시키기 위해 해외물량확보, 국내수급관리 등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뉴스

댓글

0 / 300

e스튜디오

많이 본 뉴스

뉴스발전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