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타버스 - 이투데이 신문창간 11주년 특집

주유소 휘발윳값 2주 연속 상승…“당분간 상승 지속”

입력 2021-10-02 10:16

제보하기
지난주보다 1.9원 올라

▲에쓰오일 셀프주유소 직원이 '스타오일' 주유 서비스를 하고 있다. (사진제공=에쓰오일)

전국 주유소 휘발유 가격이 지난주에 이어 2주 연속으로 소폭 상승했다. 선행지표인 국제유가가 최근 상승세를 보이는 만큼 국내 휘발유 가격은 더 오를 것으로 보인다.

2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서비스 오피넷에 따르면 9월 다섯째 주(9월 27일∼10월 1일) 전국 주유소의 휘발유 판매 가격은 지난주보다 1.9원 오른 리터(ℓ)당 1644.5원을 기록했다.

국내 휘발유 가격은 5월 초부터 15주 연속으로 가파르게 상승하다가 8월 중순 상승세를 멈추고 5주 연속 소폭 하락했다. 지난주는 ℓ당 0.8원 올랐고, 상승세가 이번 주까지 이어졌다.

지역별로 보면 최고가 지역인 서울은 지난주보다 4.7원 상승한 ℓ당 1728.7원이고, 최저가 지역인 대구는 1.1원 오른 ℓ당 1618.3원이다.

상표별로는 GS칼텍스 주유소가 ℓ당 1651.6원으로 가장 비쌌고, 알뜰주유소는 ℓ당 1619.5원으로 가장 저렴했다.

또한 전국 주유소의 경유 판매가격은 지난주보다 2.3원 상승한 ℓ당 1439.2원이다.

석유공사는 “석유 수요 회복세 전망과 겨울철 대비 석유 수입량 증가 예상 등의 영향으로 국제유가가 상승세를 보였다”고 진단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뉴스

댓글

0 / 300

e스튜디오

많이 본 뉴스

뉴스발전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