탄소발자국 지우기 특별기획

[내일 날씨] 전국 대체로 흐림… 오후부터 맑아져

입력 2021-09-21 21:27

제보하기

▲▲서울 용산역 앞에서 우산을 쓴 시민들이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뉴시스)
추석 연휴 마지막 날인 22일은 전국이 대체로 흐린 가운데 남부지방은 오후부터 차차 맑아지겠다.

강원 영동을 제외한 중부와 전라권은 새벽에, 경북권 내륙과 경남 북서 내륙은 오전에 비 소식이 있다가 낮에 대부분 그치겠다. 밤에는 경기 동부와 강원 영서 곳곳에 빗방울이 내리겠다. 제주는 대체로 맑겠다.

예상 강수량은 수도권과 강원 영서, 충청권, 서해5도 10∼60㎜, 전남과 경북 내륙, 경남 북서 내륙, 울릉도·독도 5∼40㎜다.

아침까지 수도권과 강원 영서, 충청권, 전북에 천둥·번개를 동반한 강한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고 일부 지역은 우박이 떨어지는 곳도 있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17∼22도, 낮 최고기온은 23∼29도로 예보됐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 수준이겠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뉴스

댓글

0 / 300

e스튜디오

많이 본 뉴스

뉴스발전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