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산의 부장들', 내년 아카데미영화상 출품

입력 2020-10-21 21:51

제보하기

(연합뉴스)

영화진흥위원회는 영화 '남산의 부장들'이 제93회 아카데미영화상 국제장편영화 부문 한국영화 출품작으로 선정했다고 21일 밝혔다.

영진위는 올해 신청 작품 총 13편 가운데 우민호 감독의 '남산의 부장들'과 윤단비 감독의 '남매의 여름밤'을 놓고 저울질하다 '남산의 부장들'을 최종 선정했다.

'남산의 부장들'은 1979년 '제2의 권력자'라 불리던 중앙정보부장이 같은 해 10월 대통령을 암살하기 전 40일간 이야기를 담은 정치 드라마다.

영진위는 "비약적인 경제적 발전을 이룬 한국의 다소 어두운 역사를 정면으로 보여준다는 점에서 매력적"이라며 "미국에서 인지도가 높은 이병헌 배우의 연기도 뛰어나다"고 평가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한국거래소 “美 화이자ㆍ모더나 등 코로나 백신 관련주 모니터링”
  • 2
    장윤정 비염치료기, 코에픽 캐시워크 돈버는 퀴즈 등장 ‘ㅋㄱㄲㄱ’ 초성퀴즈 정답은?
  • 3
    베리굿 음성판정, 소속사 대표 및 매니저 확진…자가격리 돌입

사회 최신 뉴스

  • 1
    조현영-딘딘, 결혼 예능 도전?…교제 고백 영상 120만 뷰 효과 '눈길'
  • 2
    김병철 나이, 40대 중반…결혼은 아직 “언젠가 꼭 할 것”
  • 3
    김은희 작가X주지훈, ‘유퀴즈’ 출연 이유…‘월드 클래스’의 등장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