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역위, 中·인니·태국산 OPP 필름 반덤핑조사 공청회

입력 2019-04-25 17:51

제보하기
내달 반덤핑관세 부과 종료 여부 결정

▲산업통상자원부 전경.(이투데이DB)

산업통상자원부 무역위원회는 25일 중국, 인도네시아 및 태국산 OPP 필름 반덤핑 조사와 관련해 이해관계인이 직접 진술할 기회를 부여하기 위한 공청회를 개최했다.

OPP 필름은 두께가 10마이크로미터(㎛) 이상인 폴리프로필렌 연신필름으로 식품, 담배, 의류 외포장재, 앨범 등에 사용된다.

국내 시장 규모는 2017년 기준 약 2000억 원대 수준(약 7만 톤)이고 중국, 인도네시아 및 태국산의 시장점유율은 약 10%대 수준이다.

무역위원회 위원들과 이해관계인으로 등록한 국내생산자 및 대리인 등이 참석한 이날 공청회는 이해관계인의 덤핑관세 부과에 대한 의견진술과 무역위원회 위원의 질의응답 순으로 진행됐다.

무역위는 공청회 진술 사항 중 미진한 부분 등에 대한 서면자료를 제출 받은 후 현지실사 결과 등을 바탕으로 다음달 중 덤핑방지관세부과의 종료 여부를 최종 판정할 예정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단독 연습생 출신 한서희, 집행유예 기간…또 다시 마약 성분 검출
  • 2
    박원순 사망 소식에 시신 안치 서울대병원 '숙연'
  • 3
    [종합2보] 박원순 삼청각 인근서 숨진 채 발견…경찰 “타살 혐의 없다”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비거주자 NDF 3분기째 순매도, 일평균거래 88.9억달러 ‘10분기만 최저’
  • 2
    코로나19 진정세…외국인 6월중 국내증권투자 24.8억달러(3조원) 유입
  • 3
    [여의도 말말말] 박원순 서울시장 사망에 홍준표 "고인 명예 실추되는 일 없길"·김여정 "연내 북미정상회담 없다" 外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