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현대자산운용, 범현대그룹 관련주 투자 펀드 재정비해 출시
입력 2018-06-14 15:55

현대자산운용은 범현대그룹 관련주를 중심으로 투자하는 펀드를 재정비한 '뉴현대그룹플러스펀드'(현대뉴현대그룹플러스증권투자신탁1호[주식])를 출시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상품은 현대자산운용이 2009년부터 운용한 현대그룹플러스펀드의 운용전략을 재정비하고 펀드명을 변경해 출시한 상품이다. 기존 투자 포트폴리오는 범현대그룹 위주로 한정됐으나, 뉴현대그룹플러스펀드는 범현대그룹 투자와 함께 구조적 성장주를 발굴해 투자하는 방향으로 운용 범위를 확대했다.

현대자산운용 측은 "최근 남북관계 개선으로 대북 관련 사업권과 경제협력 경험을 보유한 범현대그룹 관련 기업 수혜가 예상되고 투자자 관심이 늘고 있다"면서 "이에 해당 펀드는 범현대그룹 관련 주식에 60% 이상을 투자하고 구조적 성장주에 40% 이내에서 투자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펀드를 운용하는 김경윤 현대자산운용 주식운용본부 이사는 "수혜가 예상되는 범현대그룹 기업 투자와 함께 경협 관련 기업과 4차 산업혁명 관련주 등 핵심경쟁력을 보유한 성장주에도 분산 투자하겠다"고 밝혔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