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타버스 - 이투데이 신문창간 11주년 특집

KH그룹, 스피드스케이팅 등 비인기 스포츠 종목 지원

입력 2021-09-30 13:33

제보하기
고양KH축구단 창단 K4리그 진출ㆍ유망 축구선수 육성

▲KH그룹과 고양시 관계자가 연고지 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제공=KH그룹)

KH그룹이 일반 기업들이 외면하는 비인기 스포츠 종목 지원에 앞장선다.

KH그룹 계열사인 iHQ는 28일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금메달리스트인 이승훈 선수, 빙상 스타인 이규혁 감독과 전속 계약을 체결하고 앞으로 동계스포츠 종목 발전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30일 밝혔다.

KH그룹은 현재 2018 동계올림픽의 주 무대였던 알펜시아 리조트 인수를 추진하고 있다. 알펜시아 인수 목적 중에는 수익 사업뿐만 아니라 비인기 동계스포츠 종목에 대한 지원도 포함이 돼 있다는 게 그룹 측 설명이다.

또 KH그룹 계열사인 KH스포츠는 2022년 프로축구 K4리그 참가를 위해 29일 고양시와 연고지 협약을 체결했다. 오는 12월 선수들을 선발하여 고양KH축구단 창단을 앞두고 있다.

KH그룹은 국내 유일의 사기업 유도단을 창단해 운영하고 있다. 2020 도쿄올림픽을 빛낸 조구함, 안창림, 한희주 선수에게 통 큰 포상으로 최고 예우를 해주는 등 비인기 종목 선수 양성을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KH그룹 관계자는 “재능이 뛰어남에도 여러 사정 때문에 프로에 지명을 받지 못해 선수 생활을 포기하는 것을 자주 봤다. 축구단을 창단해 이러한 유망 선수들을 육성하고 선수들이 축구에 집중해 성장할 수 있는 토대를 만들어 주고 싶었다”며 축구단 창단 배경을 말했다.

한편, KH그룹은 알펜시아 리조트 인수를 통해 2018 동계올림픽의 영광을 재현하고 수익 사업뿐만 아니라 각종 동계스포츠 종목에 대해 지원을 할 것이며, 강원도와 평창 지역 발전과 국익을 위해 대승적으로 인수를 추진했다며 인수 배경을 여러 차례 밝혔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뉴스

댓글

0 / 300

e스튜디오

많이 본 뉴스

뉴스발전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