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타버스 - 이투데이 신문창간 11주년 특집

윤석열 "맞을수록 강해져"…홍준표 "나는야 무야홍"

입력 2021-09-16 17:30

제보하기
국민의힘, 8명 대선주자들 첫 TV토론회

▲15일 국민의힘 1차 예비경선(컷오프)을 통과한 윤석열(사진 왼쪽 맨위부터 시계방향),홍준표, 유승민, 최재형, 원희룡, 하태경, 황교안, 안상수 후보. (연합뉴스)

국민의힘 대선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은 16일 첫 TV 토론회에서 "맞으면 맞을수록 더욱 단단해지고 강해지는 강철"이라고 자신을 표현했다.

윤 전 총장은 이날 오후 TV조선 주관의 첫 토론회에서 이같이 말하며 "이 정권은 저 하나만 꺾으면 집권연장이 가능하다고 모든 권력기관을 동원해서 정치공작을 벌이고 있다. 저는 국민과 함께 반드시 정권교체를 해 공정과 상식 기반의 번영을 반드시 이뤄낼 것"이라고 말했다.

홍준표 의원은 '무야홍(무조건 야당 후보는 홍준표)'을 강조하면서 "요즘 MZ세대가 무야홍을 외치면서 우리 당으로 많이 들어왔다"며 "아마 대선 때도 MZ기반에서 장년세대로 넘어가면서 압승하고 정권교체를 꼭 이루도록 할 것"이라고 자신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뉴스

댓글

0 / 300

e스튜디오

많이 본 뉴스

뉴스발전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