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폭동원 의혹’ 배우 진아림, 특수상해교사 등 피소

입력 2021-06-15 17:33

제보하기

(출처=진아림 인스타그램)

폭행 사주 의혹이 제기된 배우 진아림(박세미)이 피해자 A 씨로부터 피소됐다.

15일 엑스포츠뉴스 보도에 따르면 A 씨는 최근 강남경찰서에 진아림을 특수상해 교사 내지 공동상해 교사, 정보통신망법 위반, 모욕죄 등으로 고소했다.

앞서 YTN은 A 씨가 서울 강남 한복판에서 폭행을 당했다고 지난달 29일 보도했다. A 씨는 자신이 여배우 B 씨의 갑질에 대해 폭로하자 B 씨가 보복을 위해 조폭을 동원해 폭행을 사주했다고 주장했다. 이후 네티즌들은 진아림이 여배우 B 씨라고 추정했다.

이에 진아림은 여러 매체를 통해 “너무 억울해서 잠도 못자고 많이 울었다. 우울증도 온 것 같다. 갑질도 아니고, 조폭을 동원한 것도 아니다”라고 해명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뉴스

댓글

0 / 300

e스튜디오

많이 본 뉴스

뉴스발전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