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사동 가로수길 전신주 사라진다…국민의힘 태영호 “3월 말 지중선 착공”

입력 2021-03-03 19:19

제보하기

(사진제공=태영호 의원실)

서울 강남의 대표적 문화중심지 가운데 하나인 신사동 가로수길이 대대적인 정비에 나선다.

복잡한 전신주에 대한 ‘지중화’ 공사가 시작되는 등 보행 친화적 거리로 탈바꿈할 예정이다.

3일 태영호 국민의힘 의원(강남갑)은 “서울 강남구청과 한국전력과 협의 끝에 신사동 가로수길의 전선 지중화 사업을 3월 말 착공하게 됐다”라며 “보행 친화적 거리를 조성해 인근 상권의 활성화까지 기대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태 의원은 서울 강남구청과 한국전력 남서울본부 등과 긴밀히 협의, 가로수길 보행환경 개선 사업을 추진한 바 있다.

인근 주민과 지역 소상공인들의 염원이었던 이번 사업에는 총 65억여 원의 예산이 투입된다. 이를 통해 △보행환경 개선 △하수관 개량 △교통표지만 정비 △야간경관 개선 등을 추진한다.

이밖에 화강판석 및 아스팔트 포장도 병행한다. 이와는 별도로 보행 친화적 환경 조성을 위해 방범 CCTV 확대와 공공와이파이 설치도 예정됐다.

무엇보다 이번 가로수길 보행환경 개선작업의 핵심은 전선 지중화다. 다만 복잡한 전신주를 지하로 옮기는 작업에는 막대한 예산이 절실했다.

착공이 늦어지자 강남구청 측이 이 지역 국회의원인 태영호 의원에게 도움을 요청했다. 이후 태 의원실이 한국전력과 협의 끝에 착공을 3월 넷째 주 초로 최대한 앞당기겠다는 답변을 한전 측으로부터 받았다.

태 의원실 관계자는 “신사동 가로수길을 보행 친화적이고 머무를 수 있는 장소로 개선해 관광객 유도 및 지역상권 활성화에 이바지하고자 한다”라고 배경을 설명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강철부대’ 박수민, 하차한 진짜 이유는…‘실화탐사대’ 제작진 글 재조명
  • 2
    [급등락주 짚어보기] 한화투자증권우, 두나무 관련주 '상한가'
  • 3
    '생방송 투데이' 오늘방송맛집- 리얼 맛집, 궁극의 고소함과 부드러움! 무한연대덮밥&전대장면 맛집 '육○○○'…대박 비결은?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김종인ㆍ금태섭, 16일 회동…'제3지대 창당' 구체화할까
  • 2
    권영세, 당 대표 출마 결심…캠프 준비 중
  • 3
    국민의힘 초선들 "주호영, 되도록 빨리 순리대로 정리하길"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