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용 2년6개월 실형, 국민 46% “과하다”·“가볍다” 25%

입력 2021-01-20 14:42

제보하기
리얼미터 여론조사 결과…'적당하다'는 22%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18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고등법원에서 열리는 국정논단 관련 파기환송심 선고 공판에 출석하고 있다. (뉴시스)

징역 2년 6개월 실형을 선고받은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파기환송심 판결이 과하다고 본 국민 여론이 절반 가까이에 육박한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20일 리얼미터가 오마이뉴스 의뢰로 전국 만 18세 이상 남녀 500명을 대상으로 이 부회장 판결에 대한 의견을 물은 결과 '과하다'는 답변이 전체 응답자의 46.0%로 나타났다.

'가볍다'라는 응답은 24.9%, '적당하다'라는 21.7%, '잘 모르겠다'가 7.5% 순이었다.

대부분의 연령대에서 '과하다'라는 응답이 많았지만, 20대의 경우 '가볍다'라는 응답이 32.9%로 가장 높았다. '과하다'(28.0%)와 '적당하다'(27.5%) 응답 비율은 비슷한 수준이었다.

지역별로 보면 대부분 권역에서 '과하다'라는 응답이 많았다. 특히 부산·울산·경남 지역에선 '과하다'라고 응답한 비율이 60%로 나타났다. 서울에선 '과하다'라는 응답이 42%, '가볍다'와 '적당하다는 각각 24.6%, 24%를 기록했다. 광주·전라 지역에선 ‘가볍다’ (35.2%)와 ‘적당하다’(36.2%)가 엇비슷한 비율로 나타났다.

이념 성향별로는 보수와 중도성향에서 '과하다'라는 답변이 각각 65.6%, 49.1%로 높았다. 반면 진보층에서는 '가볍다'가 40.6%로 가장 높고, '과하다'라는 22.1%, '적당하다'라는 31.6%로 집계됐다.

이 조사의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4.4%포인트다. 자세한 사항은 리얼미터 홈페이지나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넥슨 “메이플스토리 유저들과 소통 위한 간담회 준비할 것”
  • 2
    출근길 지하철 1호선 또 고장…코레일 “1호선 청량리역 신호 장애로 양방향 지연”
  • 3
    [증시 키워드] 스푸트니크V 공급부족 소식에 이트론ㆍ이화전기 '급등'…의약품 판매중지 결정에 바이넥스 '급락'

기업 최신 뉴스

  • 1
    반쿠팡 연대에 힘 모은다…이마트·네이버, 지분교환 논의
  • 2
    이해진·정용진 동맹 탄생할까…지분 맞교환 논의
  • 3
    [종합2보] 금호석화, 박철완 상무 주주제안 '이익배당 제외' 상정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