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바이든, 트럼프에 “동기 모르지만 완전히 무책임” 비판

입력 2020-11-20 06:38

제보하기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당선인이 19일(현지시간) 트럼프 대통령을 향해 무책임하다고 비판했다.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그는 이날 기자회견에서 트럼프 대통령과 관련한 질문을 받고 “그의 동기는 모르겠지만, 완전히 무책임하다고 본다”며 “미국 국민들은 엄청난 무책임을 보고 있는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답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신민아 해킹피해, 불화 폭로 등 악재 겹쳐…팬들 '위로'
  • 2
    속보 진주시 단체연수 관련 코로나19 확진자 15명 추가…총 34명
  • 3
    라이관린 법적대응, 키스 마크 무슨 일?…“실력도 없으면서 톱스타 행세”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확진자 접촉' 존슨 英 총리, 11일 만에 자가 격리 해제
  • 2
    [종합]왕이 만난 문재인 대통령 "중국과 함께 한반도 전쟁 종식"
  • 3
    가덕도·공수처법… 與 정기국회내 처리 속도전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