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국감] 이주열 “내년에도 국고채 수요 탄탄, 시장안정차원에서 매입”

입력 2020-10-16 11:41

제보하기

“내년에도 국고채 발행이 많이 되나 채권수요는 탄탄하다고 생각한다. 금융시장 안정차원에서 채권을 사들이고 있다.”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는 16일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서병수 국민의힘 의원 질의에 이같이 답했다.

이 총재는 또 “금년에도 100조원 넘는 국고채가 발행됐다. 한은이 매입한 것은 얼마안된다”며 “일시적으로 불안시, 즉 금리가 뛸 때 시장안정차원에서 매입하지 정부 지출을 그대로 뒷받침하는 것은 아니다”고 덧붙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뉴욕증시 소폭 상승…미국 대선으로 ‘FIVG ETF’ 수혜 입나
  • 2
    속보 "독감백신 접종 후 사망자 13명은 심혈관·뇌혈관 등이 사인…4명은 질병사·질식사로 확인"
  • 3
    카카오 운영 포털 다음, 모바일ㆍPC서 접속 오류 후 정상화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뉴욕증시 소폭 상승…미국 대선으로 ‘FIVG ETF’ 수혜 입나
  • 2
    [2020 국감] 은성수 “라임ㆍ옵티머스, 최고책임자로서 책임 질 것”
  • 3
    [2020 국감] 은성수 “단타매매 규제보다 장기보유 우대 필요에 동의”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