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스크 필터용 부직포 2차 출고조정 명령…9개 마스크업체에 4.4톤 공급

입력 2020-03-13 09:56

제보하기

▲9일 오후 경기도 안성시 양성면의 한 마스크 제조업체에서 직원들이 마스크 생산 작업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정부가 마스크 원자재인 필터용 부직포(멜트블로운· MB) 제2차 출고조정을 명령, 9개 마스크업체가 생산 재개에 들어갔다.

산업통상자원부가 '마스크 필터용 부직포 긴급 수급조정조치'에 따라 12일 제2차 출고조정을 명령했다고 13일 밝혔다.

이에 따라 멜트블로운 생산업체 C사가 보유한 장기 재고 물량 약 4.4톤을 9개 마스크 제조업체에 공급하도록 했다. 9개 마스크 제조업체는 멜트블로운 재고 소진으로 주말에 생산이 중단될 예정이었다.

산업부와 식품의약품안전처는 9∼11일 마스크업체를 조사해 최근 멜트블로운 부족으로 생산에 차질을 빚고 있는 50개 업체를 선정했다. 이 중 7일 내 멜트블로운 입고 예정이 없는 9개 업체를 물량 공급대상으로 선정했다.

출고조정 명령을 받은 멜트블로운은 13일부터 마스크 제조업체에 전달돼 다음 날부터 생산에 투입된다.

산업부는 멜트블로운 수급 안정화를 위해 다른 용도의 설비를 마스크용으로 전화할 것을 독려하면서 신·증설 설비는 조기에 확충해 공급능력을 늘릴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멜트블로운 수입국을 다변화하고 샘플 시험 지원, 해외 조달 절차 간소화 등을 통해 조기 수입도 추진한다.

산업부 관계자는 "앞으로도 적기에 멜트블로운 생산, 출고, 판매 등 조정명령을 발동해 마스크 유휴설비 최소화와 생산 확대를 도모하겠다"며 "현장점검반이 직접 현장에서 출고조정 명령이 제대로 작동하는지 점검하고 추가 조치사항을 검토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박서준 윤식당3, 최우식과 함께…절친 ‘방탄’ 뷔 출연 기대해도 될까?
  • 2
    [특징주] 에스와이, 테슬라 차기 킬러제품 솔라루프…특허 보유 기대감에 상승세
  • 3
    이두희-지숙, 웨딩화보+청첩장 공개…이색 디자인 ‘눈길’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민주당, '대주주 5억 원' 보도에 "사실 아니다. 기준금액 미정“
  • 2
    "철강산업 발전 위해 공급과잉 해소해야"…30개 생산국 장관급회의 개최
  • 3
    '위기가구 긴급생계지원금' 신청 11월6일까지 1주일 연장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