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림P&P, 부진한 실적 모멘텀 지속 '목표가↓'-현대차증권

입력 2019-08-08 08:18

제보하기

현대차증권은 8일 무림P&P에 대해 하반기에도 부진한 실적 모멘텀이 지속될 전망이라며 목표가를 기존 7000원에서 6000원으로 하향했다.

박종렬 연구원은 “동사의 주가는 주식 시장의 하락과 펄프 가격 급락 등으로 지난해 8월 하순 이후 하락 추세를 보이고 있다”며 “펄프 가격의 약세와 함께 부진한 실적 모멘텀으로 시장수익률을 상회하기는 쉽지 않을 것으로 판단한다”고 말했다.

박 연구원은 “2분기 연결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4.4% 증가한 1705억 원, 영업이익은 41.8% 감소한 171억 원으로 당초 전망치를 하회한 부진한 실적을 기록했다”며 “종속법인 인도네시아 PT플라즈마 영업손실이 28억 원 반영되면서 영업이익이 당초 예상치를 하회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펄프 가격은 8월 고시 가격이 톤당 600달러까지 하락했는데, 추가적인 하락은 제한적일 것이지만 급격한 반등도 쉽지 않다”고 전했다.

다만 “향후 펄프 가격은 현 가격대에서 4분기 성수기에 따른 수요 증가를 반영하면서 점진적인 상승세를 보일 전망”이라며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강성훈 자축, 솔로 데뷔 19주년…젝스키스 재결합→탈퇴까지 '다사다난'
  • 2
    ‘동상이몽’ 정찬성 아내 박선영, 조제 알도와 대결 후 결혼 결심…“내가 지켜줘야겠다”
  • 3
    혜은이 심경, 30년 만에 이혼한 이유…"김동현이 먼저 하자고 해"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하나은행, DLF 사태 중징계 취소 행정소송 제기
  • 2
    골든센츄리, 지난해 결산 매출액 한화 1131억...전년비 26%↑
  • 3
    쌍방울그룹, 대표이사 ‘4인 4색’ 마스크 광고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