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세먼지 못 거르는 기준 미달 마스크 시중에 판매"
입력 2019-03-20 14:25
와이제이씨엠쓰리보건용마스크(KF94) 분진 포집 효율 미달

미세먼지 포집 효율이 기준보다 낮은 마스크가 시중에 판매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대전충남소비자연맹은 미세먼지 마스크 20개(KF80 10개, KF94 10개)를 대상으로 성능 조사를 한 결과 1개 마스크가 먼지를 걸러주는 비율인 분진표집효율이 기준을 충족하지 못했다고 20일 밝혔다.

해당 제품은 와이제이코퍼레이션의 '와이제이씨엠쓰리보건용마스크(KF94)(대형)'다.

KF94 마스크는 염화나트륨과 파라핀 오일 시험에서 분진 포집 효율이 94% 이상이어야 한다.

이 마스크의 효율은 86∼88%로 조사됐다. 해당 제품은 조만간 식약처에서 행정처분을 내릴 예정이다.

나머지 마스크 제품들은 기준을 모두 충족했다.

KF80 마스크는 시험 결과 분진 포집 효율이 88~99%로 파악됐다.

마스크 50개 종의 표시기준을 확인한 결과 6개 제품이 제조업자 또는 수입자 상호 및 주소, 제조날짜 또는 사용기한, 중량과 개수, 제조번호 중 일부를 기재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객관적으로 확인할 수 없는 내용을 광고한 업체도 있었다.

3개 제품에서 '미립자 99.9% 이상 채집', '미세먼지 완벽차단' 등 소비자가 오인할 수 있거나 검증되지 않은 사항이 광고 문구가 사용됐다.

사용기한이 넘은 제품이 시중에 유통되기도 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