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화생명, 고대의료원과 ‘디지털 헬스케어’ 업무협약 체결
입력 2019-02-26 18:13

▲한화생명은 26일 여의도 63빌딩에서 고려대학교 의료원과 ‘디지털 헬스케어 분야 혁신사업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를 통해 디지털 헬스케어 스타트업 생태계 조성에 적극 나선다.한화생명 차남규 부회장(오른쪽)과 고대의료원 이기형 원장(왼쪽)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 제공=한화생명)
한화생명이 고려대학교 의료원과 ‘디지털 헬스케어 분야 혁신사업 활성화’ 관련 업무협약을 맺었다.

양측은 26일 서울 여의도 63빌딩에서 협약식을 진행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차남규 한화생명 부회장과 이기형 고려대학교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 등 양사 관계자가 자리했다.

차 부회장은 “본 협약이 스타트업의 창업과 성장을 위한 기회를 제공하고 헬스케어 분야에 적극적인 혁신의 붐을 일으키길 기대한다”며 “디지털헬스케어 분야 생태계 확장을 위해 지속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번 협약 주요 내용은 ‘헬스케어 유망 스타트업 발굴과 육성 프로그램 지원’ ‘의료 전문가 및 임상 실험 등의 의료 전문 인프라 제공’ 등이다.

한화생명은 드림플러스를 통해 헬스케어분야 뿐만 아니라 핀테크, 교육, 디지털 콘텐츠 등을 포함한 스타트업 육성 과정을 진행 중이다.

한화생명 측은 “고대의료원은 정부과제를 통해 의료정보 표준화의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디지털 헬스케어 분야의 혁신이 가속화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