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청주서 '식당 집단 패싸움'…"화장실서 용변보는데 쳐다봐 기분나빴다"

입력 2018-07-12 09:25

제보하기

충북 청주의 한 식당에서 남성 7명이 "용변을 보는데 쳐다본다"는 이유로 집단 패싸움을 벌였다.

청주 흥덕경찰서에 따르면 11일 오후 1시께 흥덕구 복대동 식당에서 A(23) 씨가 일행 3명과 함께 술을 마셨다. A 씨는 식사 도중 화장실에서 용변을 보다가 다른 손님 B(26) 씨와 눈이 마주쳤고, "왜 쳐다보냐?"며 두 사람의 말다툼이 시작됐다. 이 말다툼이 일행까지 번지면서 A 씨 일행 4명과 B 씨 일행 3명은 집단으로 뒤엉켜 서로 주먹을 휘둘렀다.

행인 신고를 받은 경찰은 '코드0' 출동 지령을 내리고 순찰차 3대와 형사를 급파했다. '코드0'는 경찰의 112 신고 대응 5단계(0∼4) 중 이동범죄나 살인, 강도 등 강력 범죄 현행범 상황에 해당하는 최긴급 지령이다.

A 씨 등 7명은 경찰에 붙잡혀 지구대로 연행됐다. 이들 중 중 크게 다친 사람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에서 A 씨는 "화장실에 용변을 보는데 쳐다봐서 기분이 나빴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경찰 관계자는 "큰 불상사가 생기지 않도록 초기에 많은 인원을 투입해 현장을 수습했다"고 설명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넷플릭스, 올해 콘텐츠 구축에 20조 투자…2028년엔 30조"
  • 2
    트럼프, ‘미국 비난’ 이란 최고지도자에 “말조심하라” 경고
  • 3
    [부동산 e!꿀팁] 부동산 중개보수 현금영수증 챙기세요

사회 최신 뉴스

  • 1
    토트넘, 왓포드와 0-0 무승부…손흥민 '또 골 침묵'
  • 2
    토트넘 vs 왓포드, 중계 어디서?…'손흥민 선발 출전'
  • 3
    로또894회당첨번호 '19·32·37·40·41·43'…1등 당첨지역 어디?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