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현대시멘트, 6ㆍ12 북미정상회담 개최에↑

입력 2018-06-12 11:17

제보하기

현대시멘트가 6ㆍ12 북미정상회담 당일 강세를 보이고 있다.

12일 오전 11시 15분 현재 현대시멘트는 전 거래일 대비 4700원(5.81%) 오른 8만56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날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싱가포르 센토사섬 카펠라 호텔에서 북미정상회담을 개최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북미 정상 단독회담 종료 후 “매우, 매우 좋았다”며 “훌륭한 관계다”라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남북 경협 기대감이 고조되며 최근 남북경협주로 주목받은 현대시멘트가 상승하고 있는 것으로 풀이된다.

다만, 이날 현대시멘트를 제외한 시멘트주는 전 거래일 대비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 아세아시멘트(-3.77%), 성신양회(-3.40%), 한일시멘트(-2.96%), 쌍용양회(-2.33%) 등은 소폭 내리고 있는 상태다.

한편, 현대건설(-1.11%)과 현대엘리베이(-1.61%)도 하락세를 나타내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한예슬 이탈리아, 해외서 빛난 '한국美'
  • 2
    '음악중심' 지코, '아무노래'로 출연없이 1위…음악방송 10관왕
  • 3
    속보 코로나19 확진자, 강원·울산서 5명·1명 신규 발생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서울 서초구 코로나19 확진자, 16일 신천지 과천본부서 예배
  • 2
    [채권마감] 코로나19 공포+외인 매수에 랠리, 3년물 1.1%대 전종목 연중최저
  • 3
    이엑스티, 부동산투자신탁 펀드에 300억 원 투자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