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예탁결제원, 부산 개성고에 학교명상숲 조성
입력 2018-05-09 15:43

▲한국예탁결제원은 산림탄소상쇄사업의 일환으로 부산 개성고등학교 내에 학교명상숲을 조성하고 9일 완공식을 가졌다. 이병래 예탁결제원 사장(오른쪽)과 조휘제 개성고 교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한국예탁결제원)

한국예탁결제원은 산림탄소상쇄사업의 일환으로 부산 개성고등학교 내에 학교명상숲을 조성하고 완공식을 가졌다고 9일 밝혔다.

예탁결제원은 명상숲 조성을 위해 개성고 교내 550㎡ 부지에 탄소흡수와 학생들의 정서함양에 도움이 되는 이팝나무, 산수유 등 교목을 심고 산책로를 마련했다.

이병래 예탁결제원 사장은 “명상숲이 최근 시민 건강을 위협하는 미세먼지를 줄이고 온실가스 감축에 대한 학습의 장으로 활용됨과 동시에 인근 주민들에게 편안한 휴식처가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