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LH, 상반기 고졸공채 포함 250명 신규 채용…이달 23일까지 접수
입력 2018-04-16 09:21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올해 상반기에 신입직원 250명(일반공채 225명, 고졸공채 25명)을 채용한다고 16일 밝혔다.

채용절차는 서류전형, 필기 및 면접전형으로 진행된다. 국가직무능력표준(NCS)을 기반으로 지원자의 직무역량을 검사할 계획이다.

모집분야는 일반공채의 경우 행정·전산(사무직), 토목·도시계획·조경·환경·교통·건축·기계·전기(기술직)분야이다. 고졸공채는 행정(사무직), 토목·조경·건축·기계·전기(기술직) 분야를 대상으로 한다.

LH는 2012년 통합 이후 첫 공개채용부터 블라인드 방식을 적용했다. 작년부터는 면접 진행시 개인을 특정할 수 없도록 통일된 면접티셔츠를 제공하는 토탈블라인드 채용방식을 도입했다.

지원자들은 입사지원서에 사진, 학력, 출신지 등 개인정보를 입력하면 안된다. 자기소개서 작성 시에도 학교나 추신지 등을 특정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고 LH측은 설명했다.

채용절차는 서류전형, 필기 및 면접 전형 순서로 이뤄진다. 오는 17일부터 23일까지 입사지원서를 접수하고, 다음달 19일 필기전형, 6월 중 1·2차 면접 후 7월 인턴으로 임용할 계획이다.

LH 관계자는 "블라인드 채용방식인만큼 서류전형에서는 자기소개서가 결정적인 판단 기준"이라며 "업무별 직무기술서를 토대로 LH에서의 업무수행에 기여할 수 있는 지원자의 경험이나 경력, 역량을 명확히 표현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면접전형은 1차에 직무수행능력융합면접(PT, 토론, 질의응답)을 도입해 문제해결 능력 등 지원자의 직무 수행 역량을 살펴볼 계획이다. 2차 면접은 인성면접으로 LH에 적합한 가치관, 인성 등을 갖추었는지 평가할 예정이다.

LH는 면접 평가위원의 50%를 전문 외부위원에게 배정할 계획이다.

한편, 기타 채용 관련 자세한 사항은 LH 홈페이지 채용공고를 참고하거나 콜센터에서 확인 가능하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