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니톡내톡] ‘성폭행’ 안희정 정치활동 중단... "두 얼굴 안희정 충격", "안희정, 성폭행 실형선고 받을까"
입력 2018-03-06 08:04
[김다애]

성폭행 의혹이 제기된 안희정 충남도지사가 도지사직에서 사퇴하고 정치활동을 그만두겠다는 뜻을 밝혔습니다. 안희정 지사는 6일 새벽 페이스북을 통해 “모든 분들께 죄송하다. 무엇보다 김지은 씨에게 정말 죄송하다”며 공개사과를 하고 도직사직은 물론 일체의 정치활동을 중단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전날 JTBC뉴스룸에서는 안희정 지사의 정무비서인 김지은 씨가 출연해 안 지사의 성폭행과 성추행을 폭로했습니다. 김지은 정무비서는 작년 6월부터 8개월 동안 4차례 성폭행을 당했으며 수시로 성추행이 이뤄졌다고 주장했습니다. 김지은 씨는 안희정 지사의 성폭행이 주로 해외 출장시에 이뤄졌으며 텔레그램 비밀 대화방에서 나눈 대화내용을 공개하기도 했습니다.

안희정 지사의 성폭행 의혹과 정치활동 중단을 선언에 네티즌은 큰 충격을 드러내고 있습니다. “안희정, 이런 두 얼굴을 가진 사람이었다는 게 무섭고 두렵다”, “안희정, 정치생명은 끝나겠지만 성폭행 실형선고 받을 수 있을까”, "안희정, 정치생명이 문제가 아니라 인간성 상실이다" 등의 반응입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