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기발자국 - 이투데이 신문창간 12주년 특집

“솔브레인 GAA 공정 양산에 수혜…목표가 ↑”

입력 2022-12-02 08:26

  • 작게보기

  • 기본크기

  • 크게보기

NH투자증권이 솔브레인에 대해 GAA(Gate All Around) 공정으로 수혜를 입을 것으로 전망했다. 투자의견은 ‘매수’ 유지, 목표주가는 27만 원으로 상향조정했다.

2일 도현우 NH투자증권 연구원은 “고객사 3nm(나노미터) 공정 양산이 솔브레인에 수혜”라며 “3nm GAA(Gate All Around) 공정에 솔브레인이 개발한 식각액이 사용되는데, 이 공정에서 SiGe(실리콘 게르마늄)와 Si(실리콘)를 선택적으로 제거하기 위한 정밀한 습식 식각 공정이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도 연구원은 “최근 대만과 중국 간 갈등이 심화했다”며 “리스크 관리 차원에서 기존에 주로 거래하는 TSMC에서 삼성전자를 추가시켜 이원화하려는 멀티 파운드리 수요가 미국 팹리스에서 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로 인해 3nm 공정에서 삼성전자 파운드리가 수혜를 볼 것으로 예상된다”고 덧붙였다.

도 연구원은 “3D NAND(낸드 플래시)가 200단 이상에서 적층 수를 늘리는 속도가 느려지고 피처 스케일링이 가속화되는 방향으로 집적도가 높아질 것으로 전망되는 점도 솔브레인에 수혜”라며 “피처 스케일링은 슬릿 사이의 오버 헤드를 줄이고 필러 간격을 줄여 슬릿 당 필러 수를 늘리고 필러의 CD(Critical Dimension)을 축소시키는 방향으로 공정이 진행하는데 이는 식각 소재 중요도를 높인다”고 설명했다.

그는 “반도체 공정 난도 증가로 소재 수요가 꾸준히 커질 것으로 예상한다”며 “반도체 업황 부진 속에서도 솔브레인의 내년 실적은 매출액 1조2100억 원, 영업이익 2319억 원으로 전망한다”고 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뉴스
댓글
0 / 300
e스튜디오
많이 본 뉴스
뉴스발전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