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기발자국 - 이투데이 신문창간 12주년 특집

[카타르 월드컵] 벤투 감독 “김민재·황희찬, 포르투갈전 출전 불확실”

입력 2022-12-01 21:21

  • 작게보기

  • 기본크기

  • 크게보기

▲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3차전 포르투갈과의 경기를 하루 앞둔 1일(현지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카타르 국립 컨벤션센터(QNCC)에 마련된 미디어센터(MMC)에서 파울루 벤투 감독이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월드컵 16강 진출의 마지막 기회인 포르투갈전에 김민재(나폴리)와 황희찬(울버햄프턴)의 출전 여부가 불투명해졌다.

파울루 벤투 한국 축구대표팀 감독은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3차전을 하루 앞둔 1일(현지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메인 미디어 센터(MMC)에서 진행된 기자회견에서 부상을 입은 김민재와 황희찬의 출전 가능성에 대해 “불확실하다”고 말했다.

벤투 감독은 김민재의 출전 가능성에 대해 “아직 결정을 내리지 않았다”며 “내일까지 상황을 봐야 한다”고 말했다.

김민재는 우루과이와 1차전, 가나와 2차전에 선발 출전했다. 우루과이전에서 오른쪽 종아리 근육을 다쳤지만 가나전에서 출전해 풀타임 가까이 소화했다.

김민재는 우루과이전 뒤 가나전을 앞두고 정상 훈련을 소화하지 못했다. 이번 포르투갈전을 앞두고도 따로 훈련하거나 숙소에서 휴식을 취한 것으로 알려졌다.

황희찬은 소속팀에서 햄스트링(허벅지 뒤 근육) 부상을 입은 상태에서 대표팀에 합류했다. 회복이 늦어지면서 우루과이전과 가나전에 모두 결장했다. 하지만 황희찬은 가나전 뒤 정상 훈련을 소화하며 출전 기대감을 높였다.

벤투 감독은 “황희찬이 트레이닝을 하고는 있지만 포르투갈전에 출전할지는 확실히 말씀드릴 수는 없을 것 같다”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뉴스
댓글
0 / 300
e스튜디오
많이 본 뉴스
뉴스발전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