탄소발자국 지우기 특별기획

김선호, 사생활 논란 후 본격 활동 재개…연극 ‘터칭 더 보이드’로 복귀

입력 2022-05-13 15:13

제보하기

▲ (사진제공=tvN)

배우 김선호가 본격 복귀한다.

13일 소속사 솔트터테인먼트에 따르면 김선호는 오는 7월 8일 대학로 아트원씨어터 2관에서 개막하는 연극 ‘터칭 더 보이드(Touching the Void)’로 대중을 만난다.

이 연극은 영국인 산악가 조 심슨과 사이먼 예이츠의 생존 실화를 바탕으로 한 작품으로 연출은 김동연이 맡았다. 인간을 향한 따뜻한 시선과 대자연에 맞서는 인간의 투지를 담아낼 예정이다.

김선호는 조난사고로 설산에 고립된 조 역을 맡는다.

김선호는 지난해 10월 사생활 논란에 휩싸인 후 KBS 2TV 예능프로그램 ‘1박2일’과 출연 예정이던 영화에서 하차했다.

이후 전 여자친구와 주고받은 메시지가 언론을 통해 공개되고, 다양한 목격담이 잇따라 나오면서 여론은 뒤바뀌었다. 김선호는 신작 영화‘ 슬픈 열대’ 촬영을 이어 갔다.

김선호는 사생활 논란 후 7개월만인 최근 SNS를 통해 심경을 고백하기도 했다. 그는 “저의 부족함으로 인해 힘든 시간을 보내게 해서 미안하다. 올해 생일도 너무 과분하게 축하해 주셔서 감사하다. 전해주시는 마음들 소중히 기억하고, 응원에 보답할 수 있는 배우가 되겠다”고 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뉴스

댓글

0 / 300

e스튜디오

많이 본 뉴스

뉴스발전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