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지코인, 장중 60센트 돌파…가상화폐 시총 4위

입력 2021-05-05 09:09

제보하기

24시간 최고가 0.6111달러...올해 들어 1만1210% 상승
자산 거래 플랫폼 제미니ㆍ이토로, 도지코인 취급 결정
일론 머스크 SNL 출연 소식 영향도

▲도지코인 주가 변동 추이. 한국 시간 오전 8시 35분 현재 0.5569달러. 출처 코인데스크
가상화폐 도지코인이 장중 60센트를 돌파했다. 올해 들어서만 1만 % 이상 상승한 도지코인은 이제 가상화폐 시장 4위 규모까지 성장했다.

미국 가상화폐 전문매체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한국시간으로 5일 오전 8시 35분 현재 도지코인은 24시간 전 대비 25.55% 상승한 0.5569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장중 30% 넘게 상승한 도지코인은 0.6111달러까지 오르며 처음으로 60센트를 웃돌기도 했다.

이에 시가총액도 718억 달러(약 81조 원)까지 늘어나면서 가상화폐 시장에서 네 번째로 규모가 큰 가상화폐로 기록됐다.

마켓워치는 “도지코인은 가상화폐 가운데 최고의 해를 즐기고 있다”며 “올해 들어 약 1만1210% 넘게 상승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여러 가상화폐 거래소에서 도지코인을 취급할 것이라고 발표한 것이 가격 상승을 부추겼다는 분석이 나온다. 이날 자산 거래 플랫폼 제미니와 이토로는 도지코인을 자사 거래 가능 가상화폐로 추가했다고 밝혔다. 로빈후드 경쟁사 위불은 지난달 도지코인 거래를 재개하기도 했다.

오안다증권의 에드워드 모야 수석 애널리스트는 도지코인 상승을 부추긴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의 입김이 여전히 주효한 점을 짚었다. 모야 애널리스트는 CNBC방송에 “머스크 CEO의 SNL 출연 예정을 비롯해 어떠한 화제도 놓치지 않으려는 가상화폐 트레이더들이 늘면서 도지코인 가격이 급등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뉴스

댓글

0 / 300

e스튜디오

많이 본 뉴스

뉴스발전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