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준형의 오토 인사이드] 현대차그룹, 초고속 충전 브랜드 ‘E–pit’ 공개

입력 2021-03-23 09:01수정 2021-03-24 10:48

제보하기
빠르고 편한 전기차 충전 경험 지향…초고속 충전 생태계 구축 및 확대 예정

전기차 시대의 본격 확대를 대비해 현대자동차그룹이 초고속 충전 브랜드 ‘E-핏(E-pit)’를 공개하며 초고속 충전 인프라를 구축에 나선다.

현대차그룹은 23일 초고속 충전 인프라 20개소 120기 구축을 시작으로 충전 생태계 플랫폼 육성계획 등 미래 충전 비전을 제시하는 신규 브랜드 ‘E-pit’를 공개했다.

모터스포츠 레이싱의 피트 스톱(Pit stop)에서 영감을 받은 ‘E-pit’는 전기차를 위한 피트 스톱을 지향한다. 충전과 연관된 모든 서비스를 쉽고 빠르게 제공하며, 고객의 일상과 시간을 의미 있게 만드는 충전 플랫폼으로 진화한다는 계획이다.

‘E-pit’는 △빠르고 △쉽고 편안하며 △프리미엄 등 3가지 핵심 서비스를 지향한다.

현대차그룹은 향후 충전 인프라 생태계 육성을 위해 △실행 네트워크 구축 △다각적인 협업 추진 △충전 인프라 서비스 플랫폼을 개발 3가지 중점 전략 방향을 구상 중이다.

도심형 초고속 충전기 보급 확대를 위한 기술개발, 사업자 제휴 및 협업 추진체 구성 등 실행 네트워크 구축을 시작으로 아파트 중심 실제 생활 거점에서의 충전 불편해소를 위해 충전 솔루션을 개발, 이를 필요로 하는 사업자들에게 제공하고, 충전 인프라 구축을 활성화하기 위한 다각적인 협업도 추진할 예정이다.

현대자동차그룹 관계자는 “초고속 충전소 20개소 구축과 혁신적인 충전 경험 제공은 ‘E-pit’ 브랜드의 시작”이라며 “올해부터 충전 생태계 플랫폼 육성을 본격 추진할 계획으로, 전기차 시대에서의 미래 사업 및 혁신 상품을 창출해 국내 충전 인프라 산업의 선순환 발전에 이바지하고자 한다”라고 밝혔다.

‘E-pit’ 충전소는 오는 4월 중순 전국 12개 고속도로 휴게소에서 72기를 개소할 계획이다. 여기에 도심 내 주요 거점에도 충전소 8개소(48기)를 차례로 선보일 예정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두산중공업, 인프라코어 매각 후 투자부문 떼온다… 변수는 '주가'
  • 2
    [장외시황] 한국코러스 25.58% 폭등…원티트랩, 코스닥 예비심사 청구서 제출
  • 3
    김창열, 이하늘 폭로에 “억측 자제해달라”

기업 최신 뉴스

  • 1
    [포토] 제네시스 전기차ㆍ아이오닉5ㆍEV6에 쏠린 中 소비자의 관심
  • 2
    대기업 핵심 R&D 인재 ‘대이동' 시작됐다
  • 3
    권칠승 장관, 소셜벤처 ‘센시’ 방문...“사회적 가치 실현 기업 적극 지원”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