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 '사랑의 떡국 나누기'에 1000만 원 후원

입력 2021-02-04 15:59

제보하기
아현동 취약계층 400가구에 참치ㆍ햄 세트 전달

▲효성직원이 4일 마포구 아현동 주민센터에서 '사랑의 생필품'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제공=효성)

효성그룹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힘든 시간을 보내는 소외계층을 위해 설맞이 맞춤 사회 공헌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고 4일 밝혔다.

2일 효성은 사단법인 사랑의 친구들이 주최하는 ‘2021 사랑의 떡국 나누기’에 1000만 원을 후원했다.

효성과 기부자들의 후원금으로 마련한 ‘사랑의 떡국’ 키트는 전국에 있는 아동지원센터를 통해 조손가정, 장애 가정, 소년·소녀 가장, 홀몸노인 가정에 전달된다.

효성은 2008년부터 지금까지 14년간 ‘사랑의 떡국 나누기’를 후원해왔다.

또한, 4일 그룹 본사가 위치한 마포구 아현동 주민센터에서 ‘사랑의 생필품 나눔’을 진행했다. 효성은 아현동 거주 취약계층 400가구에 참치와 햄 세트를 전달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증시 키워드] 바이넥스, 스푸트니크V 생산 가능성에 '눈길'…액분에도 힘못쓰는 카카오
  • 2
    단독 ‘강남 8학군’ 부활 막자…자사고, 뉴타운 이전 검토
  • 3
    2145조 美 슈퍼 부양책, 시장엔 악재?

기업 최신 뉴스

  • 1
    "지구를 지켜라"…'한화사이언스챌린지 2021' 개최
  • 2
    KT, 온라인 전용 요금제 ‘Y 무약정 플랜’ 출시
  • 3
    티웨이항공 양양 노선 재개…부산ㆍ광주 출발 매일 1회 운항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