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리츠증권, 손상차손 발생에도 선전한 4분기 실적 ‘매수’ - 유안타증권

입력 2021-02-03 08:53

제보하기

(자료제공=유안타증권)

유안타증권이 3일 메리츠증권에 대해 손상차손 발생에도 컨센서스를 웃도는 실적을 거뒀다고 평가했다. 목표주가는 기존 4500원,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정태준 유안타증권 연구원은 “메리츠증권 4분기 연결 이익은 1446억 원으로 컨센서스 1126억 원을 상회했으며 별도 이익(1059억 원)도 당사 추정치 1071억 원에 부합했다”고 말했다.

그는 “채무보증 관련 충당금 환입으로 순영업수익이 추정치를 상회했다”며 “항공기 투자 관련 손상차손(영업외비용)이 발생했지만, 판관비를 줄이면서 실적 영향은 제한적”이라고 분석했다.

그러면서 “프로젝트파이낸싱(PF) 자산을 지속해서 감소하고 있지만, 작년 연말 부동산 PF 규제 대비차 높이지 못했던 배당성향을 올해 크게 높인 점은 긍정적”이라고 평가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상보] 뉴욕증시, 국채 금리 상승ㆍ고용 부진에 일제히 급락…나스닥 2.7%↓
  • 2
    [상보] 국제유가 WTI 2.6%↑…미국 정유설비 가동률 감소·OPEC 증산 무산 영향
  • 3
    임상아, 혼혈 딸 올리비아 미모 눈길…엄마 뒤이어 무용 전공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미래에셋대우, 신규 투자자 대상 ‘자신감 충전소’ 오픈
  • 2
    크루셜텍 “지난해 재무건정석 향상 성공…실적 턴어라운드에 나설것”
  • 3
    [테마 리포트]자전거 관련주 테마 상승세(+5.08%)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