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항공, 미국산 계란 20여톤 긴급 수송

입력 2021-01-25 13:54

제보하기
차별화된 특수화물 수송력 바탕으로 백신도 수송한 바 있어

▲아시아나항공 인천 화물터미널에 도착한 계란을 하기하고 있는 모습. (사진제공=아시아나항공)

아시아나항공은 25일 미국 시카고~인천 노선을 통해 미국산 계란 20여 톤을 운송했다.

상품성 유지가 관건인 이번 계란 수송을 위해 운송 온도 유지, 움직임 방지를 위한 특수 완충재 사용 등 특수 화물 운송법을 적용해 신선도를 유지했다.

이번 수송은 고병원성 조류 인플루엔자(AI) 확산 영향으로 부족해진 국내 계란 공급 상황으로 인한 정부의 긴급 요청으로 이루어졌다.

아시아나항공은 작년 말 극저온, 냉동, 냉장 수송 콜드체인 구축이 필요한 코로나 백신을 성공적으로 운송한 바 있다.

이 외에도 신선식품, 의약품, 동ㆍ생물 등 특수 화물 운송에 차별화된 노하우를 가지고 있다.

아시아나항공 관계자는 "긴급 재난 상황 속에서 백신 수송뿐만 아니라 정부와의 다방면적인 공조를 통해 위기 극복에 힘쓸 것"이라며 "다양한 특수 화물 수송 경험을 가진 국적사로서 안전하게 운송하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단독 차세대 차량 통신 기술 웨이브 밀던 국토부, 5G-V2X 도입 연구 나섰다
  • 2
    “서예지 ‘김정현 질문 받지말라’ 거부되자 시사회 불참 통보”
  • 3
    [개장전] 증권사 추천주(4/13)

기업 최신 뉴스

  • 1
    '신학철의 다짐' 현실로...LG화학, 환경ㆍ안전 인력 역대 최대 규모 채용
  • 2
    [BioS]메드팩토, ‘BAG2 항체’ 관련 국내 특허 취득
  • 3
    [종합] 차세대 PBV 청사진 나왔다…현대차 스타리아 출시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