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 고유 기능 강화, 장기적 관점 접근해야" -키움증권

입력 2021-01-22 08:28

제보하기

키움증권은 22일 "균형 있는 자금 배분과 적절한 구조조정은 은행의 체력을 강화, 은행의 고유 기능을 강화할 수 있다는 점에서 긍정적 측면이 적지 않다"며 "은행 업종을 좀 더 장기적 관점에서 접근할 것을 권고한다"고 분석했다.

서영수 키움증권 연구원은 "국내 대형 금융지주의 2020년 순이익이 역대 최대 규모를 기록할 것으로 예상되지만, 충당금 수준은 미국, 유럽 등 선진국의 절반도 못 미치고 있다"고 진단했다.

그러면서 "금융당국은 자금 배분의 주체인 은행이 자산 투자 등 비효율적인 곳에 공급하는 것을 제한하는 방안 등으로 은행의 고유 기능 내 공익적 역할 강화를 유도할 것으로 보인다"며 "은행 주도의 구조조정을 통해 비효율성을 제고, 성장 잠재력을 높일 것으로 기대된다"고 강조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미카엘♥박은희, 아내 직업은 요가 강사…이혼 아픔 이겨낸 ‘재혼 커플’
  • 2
    DSP 공식입장, 전소민이 이현주 왕따 주동?…매니저와 교제 의혹까지 “사실무근”
  • 3
    [증시 키워드] 코로나19 치료제 기대감에 치솟은 부광약품…힘 못쓰는 삼성전자ㆍSK하이닉스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키움증권, ‘해외선물옵션 거래 이벤트’ 진행
  • 2
    코로나19 극복 과도기…국내 소비주에 미소
  • 3
    [이시각 상한가] 리더스 기술투자(▲225) - 2일 오전 10시17분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