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건설, 추가 해외 수주 시 가치 확대로 연결 -NH투자증권

입력 2021-01-14 08:21

제보하기

NH투자증권은 14일 대우건설에 대해 올해 진행 예정인 자체 주택사업의 안정적인 분양과 카타르 노스필드(North Field)와 같은 해외 프로젝트 수주 시 추가적인 밸류에이션(평가가치) 확대로 이어질 것이라며 목표주가를 7000원으로 상향 조정하고,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이민재 NH투자증권 연구원은 "2020년 4분기 연결기준 매출 2조1000억 원(전년 대비 -9%), 영업이익 1181억 원(+164%)으로 컨센서스에 부합할 것으로 추정한다"며 "토목과 플랜트 부문은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로 당장의 이익 회복은 어렵지만, 건축 부문의 4분기 매출은 3분기 신규 프로젝트 12개(2조2000억 원 규모) 착공에 따라 1조4000억 원 이상으로 성장했을 것"이라고 진단했다.

그러면서 "7개 대형 건설사의 2021년 실적과 목표주가 기준 평균 주가수익비율(PER)은 9배로 대우건설은 밸류에이션 매력을 갖췄다"고 판단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특징주] 클라우드에어, '바이든 미 대통령 파리기후변화협약 재가입' 소식에 '급등’
  • 2
    SK, SK하이닉스 자회사 격상 이후 주가 상승 기대 '목표가↑'-삼성증권
  • 3
    [요즘, 이거] ‘일본 동요대회 은상’ 2세 노노카에게 쏟아진 애정과 악플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신한은행, 3000억 투자 미래형 뱅킹 시스템 ‘더넥스트’ 추진
  • 2
    [이시각 상한가] LG전자우(▲21000) - 21일 오후 14시35분
  • 3
    자화전자, 현대차 제네시스 전기차 E-GMP용 PTC 독점 공급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