뚜레쥬르, O2O 서비스 강화… 네이버 스토어ㆍ요기요 등에 론칭

입력 2021-01-07 10:28

제보하기

(사진=CJ푸드빌)

CJ푸드빌이 운영하는 베이커리 뚜레쥬르가 뉴노멀로 자리 잡은 비대면 서비스 수요를 잡기 위해 신규 O2O 서비스를 도입한다고 7일 밝혔다.

뚜레쥬르가 새롭게 론칭하는 서비스는 ‘네이버 스마트주문’, ‘요기요 익스프레스’, ‘배달의민족 선물하기’ 등으로 고객의 안전을 지키고 편의를 강화했다.

‘네이버 스마트주문’은 고객이 네이버 포털 사이트를 통해 제품을 주문 후 희망 매장에서 픽업하는 비대면 주문 서비스다. 네이버에서 뚜레쥬르를 검색 후 픽업 희망 매장의 플레이스 페이지에서 스마트주문으로 메뉴 확인부터 결제까지 한 번에 해결할 수 있다. 고객은 제품의 종류와 특징을 바로 확인하고 대기 시간 없이 제품을 받을 수 있고, 매장 역시 더욱 효율적으로 운영할 수 있다.

‘요기요 익스프레스’ 서비스도 새롭게 도입했다. 소비자들은 기존보다 훨씬 더 빠르고 정확한 딜리버리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비대면 선물 채널도 확대한다. 뚜레쥬르는 이달 중 ‘배달의민족 선물하기’에 입점해 뚜레쥬르 배민 전용 상품권을 판매한다는 계획을 세웠다. 배달의민족 앱 내 ‘선물하기’ 페이지에서 구매 후 지인에게 바로 선물할 수 있다.

이달 한 달간 뚜레쥬르 제품을 합리적인 가격으로 만날 수 있는 배달앱 할인 이벤트도 진행한다. 10일까지 쿠팡이츠 1만2000원 이상 첫 주문 시 6000원 할인 및 누구나 4000원 할인, 요기요 익스프레스 1만5000원 이상 주문 시 최대 4000원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정부, 담배ㆍ소주 값 공식화…"한 갑당 OECD 평균은 7달러, 우리는 4달러"
  • 2
    상암 롯데몰 서울시 심의 통과...이르면 상반기 착공
  • 3
    [특징주] 삼원강재, 국내 유일 열간압연부품 기아차등 독점공급…애플카 기대감에 상승세

기업 최신 뉴스

  • 1
    중소기업은 '언감생심', 금융권은 '함박웃음'...설 떡값 희비
  • 2
    KBS “억대 연봉 수두룩한데”…수신료 인상안, 국회 ‘산’ 넘을까
  • 3
    KBS 수신료 인상 추진 논란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