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포그래픽] 수능생의 수능샤프·마스크는 이것으로?…'코로나 수능' 소문들

입력 2020-12-02 07:00수정 2020-12-02 08:43

제보하기



말도 많고 탈도 많았던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이 하루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학기 초부터 '코로나 19 사태'로 모든 것이 '멘붕'인 고3 수험생이었는데요. 개학연기에 생각지도 못한 원격수업, 거기다 수능 연기까지…

11월 수능이 아닌 12월 수능을 맞이하게 된 '코로나 시대'의 수험생들. 그렇지 않아도 챙겨야 할 준비물이 많은데 '코로나 전용' 필수지침이 더해졌는데요.

초유의 사태만큼이나 '수능' 주변으로 들려오는 소문 또한 많습니다. 마스크, 확진자, 수능 샤프… 그 소문의 진실을 인포그래픽으로 정리했습니다.



[인포그래픽] 수능생의 수능샤프·마스크는 이것으로?…'코로나 수능' 소문들

◇'코로나 수능' 재수생이 유리하다?

△수능 접수자 현황

2017년

재학생: 75.8%

졸업생: 22.3%

접수인원: 60만5988명

2018년

재학생: 75.0%

졸업생: 23.2%

접수인원: 59만3526명

2019년

재학생: 75.3%

졸업생: 22.8%

접수인원: 59만4924명

2020년

재학생: 71.8%

졸업생: 25.9%

접수인원: 54만8734명

2021년

재학생: 70.2%

졸업생: 27.0%

접수인원: 49만3433명

→역대 최저 접수인원에 재수생 비율 최대

△입시 전문가 예상

"통상 졸업생들은 상위권에서 강세, 점수 양극화 현상 심화"

"코로나19 수능연기로 재수생의 준비가 더 탄탄"

"재학생들이 재수생보다 입시 전략을 짜는데 조금 손해"

◇코로나 확진자도 교실에서 시험을 본다?

무증상 수험생: 일반 시험장 내 일반 시험실에서 응시, 시험실당 최대 24명

시험당일 유증상 수험생: 일반 시험장 내 별도 시험실에서 응시, 시험실당 최대 20명 응시 가능

자가격리 수험생: 미리 고지 된 별도 시험장에서 응시, 자차이동 원칙(필요 시 응급차 이용 가능)

코로나19 확진 수험생: 해당 병원 및 생활치료센터에서 응시, 보호구 착용한 감독관 입실

◇시험실 내 수험생은 KF94 마스크만 착용해야 한다?

→일반 마스크도 착용 가능 (단, 망사형과 밸브형 마스크는 금지)

일반 시험장 내 일반 시험실: 일반 마스크 가능

일반 시험장 내 별도 시험실: KF80 등급 이상

별도 시험장: KF80 등급 이상

병원/생활치료센터: 병원 내 별도 지침에 따름

→여분 마스크 필수 (필요한 경우, 시험장 관계자에게 요청 시 마스크를 지급받을 수 있음)

◇ 올해의 수능샤프는 바로 이것?

-수능샤프: 수능 당일 시험 시작 전 응시자에게 나눠주는 샤프

-수능 전 교육부는 수능샤프를 미리 공개하지 않음→같은 모양의 제품에 카메라를 달아 부정행위를 할 가능성 때문

-시중에서 '수능샤프'란 이름으로 판매되는 다수의 제품, 확인 불가

-평가원 관계자 "수능샤프 납품 업체와 보안계약서 작성, 비공개 원칙 유지"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셀트리온, 코로나 치료제 효과입증에도 주가 하락…30만원 배수의 진
  • 2
    [추천!경매물건] 서울 동작구 노량진동 신동아리버파크 702동 110호 등
  • 3
    [우리동네 주간 시황] 일산 집값이 한풀 꺾였다고?… '일산동구' 일주일새 1.64%↑

뉴스발전소 최신 뉴스

  • 1
    [이슈크래커] "삼성전자 96층인데 구조대 올까요?"…뒤늦게 주식 뛰어든 '주린이' 노심초사
  • 2
    [오코노미] 유산이 탐나 살인을 저지른 범인은 누구? 영화 ‘나이브스 아웃’
  • 3
    [퀴즈한잔] "평균 15.5년" 퇴직 후 연금 수령 전까지 소득이 없는 기간?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