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라임 펀드 판매' 신한금투 본사 압수수색

입력 2020-10-30 17:55

제보하기

라임자산운용(라임) 펀드 사기 사건을 수사 중인 검찰이 신한금융투자 본사를 압수수색했다.

30일 검찰 등에 따르면 서울남부지검 형사6부(김락현 부장검사)는 이날 오전 11시께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신한금융투자 본사에 검사와 수사관을 보내 관련 자료를 확보했다.

검찰은 신한금융투자가 라임 펀드의 불안전 판매와 부실 운영에 일부 연루됐다고 보고 강제수사에 착수했다.

앞서 검찰은 28일 KB증권 본사를 압수수색한 바 있다. KB증권은 라임 펀드의 판매사 겸 총수익스와프(TRS) 제공 증권사다.

한편 지난 6일 금융감독원은 라임 펀드 판매 증권사 3곳(신한금융투자·KB증권·대신증권)에 징계안을 사전 통보했다.

29일 금감원 첫 제재심의위원회가 열렸으나 결론을 내지 못하고 다음 달 5일 심의를 이어가기로 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한송네오텍, 테슬라ㆍ현대차 등 전기차 화재 잡을 신기술 시험성적서 수령
  • 2
    [증시 키워드] 연말 특수에 9만전자 거론되는 삼성전자...코로나 확산 효과 보는 셀트리온
  • 3
    신라젠 주주들 "거래소, 자의적 해석에 근거한 거래정지 강력 규탄"

사회 최신 뉴스

  • 1
    [종합] 등 돌린 '추미애 사람들'…조남관 대검 차장 "윤석열 직무정지 취소를"
  • 2
    '생방송 투데이' 오늘방송맛집 - 역전의 명샷, No.21 마곡역 통문어 해물 철판탕 맛집 '조○○ ○○○'…대박 비결은?
  • 3
    '사자명예훼손' 전두환 1심 집유…재판부 "5ㆍ18 헬기 사격 있었다"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