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히트, 14만2000원 신저가 마감…공모가 위협

입력 2020-10-30 15:57

제보하기

(이투데이DB)

상장 이후 하락세가 이어진 빅히트가 30일 신저가인 14만2000원에 마감했다. 빅히트는 다음 주 공모가(13만5000원)도 위협할 수 있는 상황까지 몰리게 됐다.

이날 빅히트는 전체 의무보유확약 중 4.80%(20만5463주)에 해당하는 물량이 시장에 풀리며 장 내내 하락세로 면치 못했다.

전일 대비 5.10% 하락한 시가 14만9000원으로 장을 시작한 빅히트는 장중 한때 15만1500원까지 오르기도 했지만, 오후 들어 낙폭을 키우며 상장 이후 최저가를 보여줬다.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9978억 원, 4595억 원어치 순매도 했고, 개인은 1조4147억 원어치 순매수했다.

이번 하락세는 의무보유확약 해제 물량 20만 주와 앞으로 보름 동안 추가로 시장에 풀리는 300여만 주에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나흘 뒤엔 177만7568주가 추가 상장도 기다리고 있다. 전날 빅히트는 ‘웰블링크(WELL BLINK LIMITED)’의 주식 종류변경으로 177만7568주가 추가 상장된다고 공시했다. 이는 기존 발행 주식수 대비 4.98%에 해당하며 1주당 발행가액은 2118원이고 상장예정일은 11월 3일이다.

15일 뒤인 11월 14일엔 총 의무보유확약 물량의 30.88%에 해당하는 132만2416주가 해제를 기다리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한송네오텍, 테슬라ㆍ현대차 등 전기차 화재 잡을 신기술 시험성적서 수령
  • 2
    [증시 키워드] 연말 특수에 9만전자 거론되는 삼성전자...코로나 확산 효과 보는 셀트리온
  • 3
    신라젠 주주들 "거래소, 자의적 해석에 근거한 거래정지 강력 규탄"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11월 외국인 순매수 5조 원… 12월에도 순매수 행진 이어갈까
  • 2
    코스피, 1%대 하락 마감…외인 2조 넘게 팔았다
  • 3
    [장외시황] 상장 앞둔 프레스티지바이오로직스, 사상 최고가 경신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