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 부산 최대 재개발 대연8구역 수주

입력 2020-10-18 19:31

제보하기

▲포스코건설, 부산 대연8구역 재개발 사업 조감도. (자료제공=포스코건설)

포스코건설이 부산 최대 재개발사업인 남구 대연8구역 시공사로 선정됐다.

포스코건설은 19일 대연8구역 조합원 총회에서 재개발 사업 시공사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포스코건설은 조합원 1195명이 참여한 투표에서 총 639표를 받아 HDC현대산업개발·롯데건설 사업단(541표)을 제치고 사업권을 따냈다.

포스코건설은 “가구당 3000만 원을 민원처리비로 지급하고 재개발·재건축 사업에서 가장 낮은 3.3㎡당 436만5000원의 공사비로 시공하겠다”며 조합원을 설득했다.

대연8구역은 총 3500가구 규모로 공사비만 9000억 원에 달하는 올해 부산지역 최대 도시정비 사업이다. 이 사업은 부산 남구 대연4동 일원에서 구역면적 19만1897㎡, 용적률 258.79%, 아파트 30개 동에 걸쳐 3516가구 규모로 추진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단독 다시 칼 뽑은 롯데 강희태.. 롯데자산개발 희망퇴직 받는다
  • 2
    [W인터뷰] “‘세상에 없던 폰’ 만들기…첫 샘플 받고 자신감 생겼죠”
  • 3
    [특징주] 시스웍, 샘피뉴트 코로나19 신속진단 항원키트 美 FDA 승인 소식에 상승세

부동산 최신 뉴스

  • 1
    '대구 동성로 SK 리더스뷰 애비뉴' 단지 내 상가 내달 분양
  • 2
    “서울시, 감염병 시대 맞아 ‘작은 도시’로 인프라 혁신해야”
  • 3
    서울시, ‘서울건축문화제’ 오는 31일까지 개최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