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정원, 집값 통계 조사표본 46% 확대

입력 2020-10-18 14:51

제보하기
주간조사 표본 아파트 9400가구→1만3720가구로 늘려

▲서울 강남 일대에 아파트 단지들이 밀집해 있다. 신태현 기자 holjjak@ (이투데이DB)

한국감정원이 부동산 정책의 기초 자료로 활용되는 주택가격 동향조사 표본을 대폭 확대한다. 감정원은 조사 표본 규모가 민간 조사기관보다 훨씬 적어 실제 시장의 현실을 반영하지 못한다는 지적을 받고 있다.

18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감정원은 주택가격 동향조사 표본 확대를 위해 관련 예산을 올해 67억2600만 원에서 내년 82억6800만 원으로 늘릴 계획이다. 22.9%(15억4200만 원) 증가한 규모로 최근 5년간 가장 큰 폭의 증액이다.

예산 증액을 통해 감정원은 주간조사 표본 아파트를 올해 9400가구에서 내년 1만3720가구로 46.0%(4320가구) 확대할 계획이다. 주간조사 표본은 2017년 7004가구, 2018년 7400가구, 2019년 8008가구 등 매년 늘리고 있다.

하지만 KB국민은행이 주간조사에 사용하는 표본(3만4000여 가구) 규모에 비해 크게 못 미치는 실정이다. 감정원은 월간조사 표본도 올해 2만8360가구에서 내년 2만9110가구로 2.6%(750가구) 확대할 예정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단독 다시 칼 뽑은 롯데 강희태.. 롯데자산개발 희망퇴직 받는다
  • 2
    [W인터뷰] “‘세상에 없던 폰’ 만들기…첫 샘플 받고 자신감 생겼죠”
  • 3
    [특징주] 시스웍, 샘피뉴트 코로나19 신속진단 항원키트 美 FDA 승인 소식에 상승세

부동산 최신 뉴스

  • 1
    현대건설, 올해 정비사업 4조4491억 수주…역대 최대 실적 '눈앞'
  • 2
    경기도, 23개 시ㆍ군에서 법인ㆍ외국인 토지거래 허가제
  • 3
    '대구 동성로 SK 리더스뷰 애비뉴' 단지 내 상가 내달 분양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