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정부 3년간 ‘잠실엘스’ 전용 84㎡ 10억→23억 폭등

입력 2020-10-18 09:58

제보하기

▲지역별 랜드마크 아파트 실거래가, 매매지수, 실거래지수 현황. ※ 출처 : 감정원 제출 2017년 2분기 대비 2020년 3분기 매매지수 및 실거래지수, 실거래가는 의원실 자체 조사. (제공=송석준 의원실)

문재인 정부 3년 만에 서울시 랜드마크 아파트 단지들의 매매가격이 평균 2배가량 급등한 것으로 나타났다. 송파구 잠실동 ‘잠실엘스’ 등 3년간 120% 넘게 폭등한 단지도 다수 확인됐다.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국민의힘 송석준 의원실에서 서울시 25개 구의 랜드마크 아파트에 신고된 실거래가격을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2017년 2분기 대비 2020년 3분기 실거래가격 상승률은 106%로 집계됐다.

잠실엘스 전용면적 84.8㎡형의 실거래가는 2017년 2분기 10억1500만 원에서 올해 3분기 22억5000만 원으로 121.7% 급등했다.

이 외 △노원구 중계동 건영3차(129.2%) △광진구 구의동 구의현대2단지(159.3%) △동대문구 전농동 래미안크레시티(131.7%) △서대문구 북아현동 e편한세상신촌(128.6%) 등 단지도 현 정부 들어 120% 넘게 올랐다.

경기, 세종, 광주, 부산의 주요 아파트 단지들도 실거래가가 큰 폭으로 뛰었다.

△경기 성남 분당구 백현동 판교푸르지오그랑블(98.2%) △경기 수원 영통구 이의동 자연앤힐스테이트(120%) △세종시 종촌동 가재마을5단지현대엠코타운(141.9%) △광주 남구 봉선동 포스코더샵(45.3%) △부산 해운대구 재송동 더샵센텀파크1차(64.1%) 등의 상승폭이 두드러졌다.

송 의원은 “국토부의 서울 집값은 11%, 서울 아파트값은 14% 상승했다는 해명이 얼마나 허황된 거짓말이었는지 들통 났다”며 “국민에게 고통만 주는 현 정부의 부동산 정책 방향성을 전면 수정하고 잘못된 정책들은 조속히 철회해야 한다”고 비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단독 다시 칼 뽑은 롯데 강희태.. 롯데자산개발 희망퇴직 받는다
  • 2
    [W인터뷰] “‘세상에 없던 폰’ 만들기…첫 샘플 받고 자신감 생겼죠”
  • 3
    [특징주] 시스웍, 샘피뉴트 코로나19 신속진단 항원키트 美 FDA 승인 소식에 상승세

부동산 최신 뉴스

  • 1
    현대건설, 올해 정비사업 4조4491억 수주…역대 최대 실적 '눈앞'
  • 2
    경기도, 23개 시ㆍ군에서 법인ㆍ외국인 토지거래 허가제
  • 3
    '대구 동성로 SK 리더스뷰 애비뉴' 단지 내 상가 내달 분양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