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차 재난지원금 지급 첫달 65% 사용

입력 2020-09-17 11:28

제보하기
토스, '재난지원금조회’서비스 이용자 78만명 데이터 분석

(사진제공= 비바리퍼블리카)

비바리퍼블리카는 토스의 ‘재난지원금조회’ 서비스 이용자 약 78만 명을 대상으로 분석 한 결과, 전체 사용 금액 중 약 65%가 지급 첫달에 소비 됐다고 17일 밝혔다. 1회 평균 결제액은 2만4000원인 것으로 나타났다.

토스 재난지원금조회 서비스는 총 77만8000명이 이용했으며, 총 사용 금액은 3952억 원, 사용 건수는 1628만 건에 달했다. 이용자 연령층은 30대, 40대가 각각 34%, 29%로 전체 연령대 중 63%를 차지했고 이어, 20대 18%, 50대 16% 순을 기록했다.

분석결과, 재난지원금 지급 첫 달인 5월에 사용된 금액은 2555억 원으로 총 사용 금액의 65%에 달했다. 이어 6월 29%, 7월 5%, 8월 1% 순으로, 5~6월 전반기 두 달간 전체 사용액의 94%가 소비 된 것으로 분석됐다.

한편, 1회 5만 원 미만 결제 건수는 1454만 건으로 총 1628만건 중 89%를 차지, 타 구간 대에 비해 압도적으로 높았다. 사용 금액 기준으로 봐도, 5만 원 미만인 구간의 누적 사용액은 1901억 원을 기록, 총 사용금액의 절반에 달하는 48%를 차지했다. 그 외 1회 결제금액 5만~10만 원, 10만~30만 원 구간은 각각 19%에 그쳐, 주로 소액 결제에 재난 지원금이 많이 사용된 것으로 나타났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종합] 미국 8만명 프랑스 4만명…코로나19 제2의 팬데믹
  • 2
    코로나 이후 첫 인천~베이징 직항편 열린다…에어차이나, 30일부터 출발
  • 3
    백신 개발했다는 러시아…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팬데믹 이후 최대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추락하는 원ㆍ달러 환율, ‘블루웨이브’ 여파에 1100원대 뚫릴까
  • 2
    뉴욕증시 소폭 상승…미국 대선으로 ‘FIVG ETF’ 수혜 입나
  • 3
    [2020 국감] 은성수 “라임ㆍ옵티머스, 최고책임자로서 책임 질 것”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