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달러 NDF 1173.1/1173.5, 2.85원 하락..비둘기 연준

입력 2020-09-17 08:08

제보하기

역외환율은 하락했다. 관심을 모았던 미국 연준(Fed)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에서 비둘기파(통화완화파)적 입장을 확인했기 때문이다. 연준은 경기 낙관론 속에서도 사실상 2023년말까지 제로금리를 유지하겠다고 밝혔다. 반면 글로벌 금융시장에서 달러화는 강보합세를 기록했다.

16일(현지시간) 뉴욕 차액결제선물환(NDF)시장에서 원·달러 1개월물은 1173.1/1173.5원에 최종 호가되며 거래를 마쳤다. 이는 최근 1개월물 스왑포인트 +0.05원(서울외환중개 기준)을 감안하면 전장 현물환 종가(1176.1원) 대비 2.85원 내린 것이다.

달러·엔 환율은 104.97엔을, 유로·달러 환율은 1.1817달러를, 달러·위안은 6.7458위안을 각각 기록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나훈아 나이, “마이크 놓을 때 됐다”…김동건 아나운서 “100살까지 노래해 달라”
  • 2
    려욱 열애, 상대는 걸그룹 출신 아리…신천지 의혹 무슨 일?
  • 3
    줄리엔강 해명, 교관 폭행설…‘가짜사나이’ 인기에 루머도 폭발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미-중 신냉전 총정리] ② 미국, 75년 만에 가장 위협적인 적과 직면
  • 2
    [미-중 신냉전 총정리] ①미국의 對중국 콤플렉스가 부른 신냉전
  • 3
    러시아, 두 번재 코로나19 백신 개발…임상 3상은 건너뛰어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