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파트 최고 매매가, 용산 ‘한남더힐’ 73억…타워팰리스는 얼마?

입력 2020-08-14 10:07

제보하기

▲서울 용산구 이촌동 일대 아파트 단지 전경. 신태현 기자 holjjak@ (이투데이DB)

서울 용산구 한남동 ‘한남더힐’이 올해 우리나라에서 가장 비싼 가격에 팔린 아파트로 이름을 올렸다.

14일 국토교통부 실거래가와 부동산정보제공업체 경제만랩에 따르면 한남더힐 전용면적 240.305㎡형 1층은 4월 말 73억 원에 매매됐다. 올해 전국에서 가장 비싼 매매가다.

같은 층 동일 평형은 지난해 11월 71억 원에 팔린 바 있다. 최고 매매가를 5개월 만에 2억 원 경신하게 됐다.

지난해 1월에는 한남더힐 전용 244.749㎡형 3층이 84억 원에 거래된 바 있다. 이는 2006년 부동산 매매 실거래신고제 도입 이래 역대 최고가다.

올해 매매가 상위 30위에 든 아파트는 모두 서울에 있는 단지다.

상위 10위에는 △강남구 삼성동 ‘아이파크’ 전용 195㎡형 57억 원 △강남구 도곡동 ‘로덴하우스 웨스트빌리지’ 전용 273㎡형 54억5000만 원 △강남구 도곡동 ‘타워팰리스3차’ 전용 235㎡형 54억2500만 원 등이 있다.

30위 안에는 △서초구 반포동 ‘아크로리버파크’ 전용 155㎡형 52억5000만 원 △강남구 청담동 ‘청담어퍼하우스’ 전용 197㎡형 52억 원 △서초구 반포동 ‘래미안 퍼스티지’ 전용 223㎡형 48억9000만 원 △강남구 압구정동 ‘한양8차’ 전용 210㎡형 48억 원 △강남구 압구정동 ‘현대6차’ 전용 197㎡형 48억 원 △성동구 성수동1가 ‘갤러리아포레’ 전용 219㎡형 48억 원 △강남구 삼성동 ‘삼성동라테라스’ 전용 182㎡형 47억 원 등이 이름을 올렸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BJ엉두 "꽃뱀 아냐, 수치심에 극단적 선택 생각"…술자리 폭로전 점입가경
  • 2
    주호민 소신발언, 기안84 친분 옹호 vs "할 말한 것"…네티즌 반응도 극과 극
  • 3
    경주 코로나19 78·79·80번째 확진자 발생…중고생 등 3명 "동선은?"

부동산 최신 뉴스

  • 1
    대한주택건설협회, 사회복지시설에 4700만 원 후원
  • 2
    GS건설, 21일 유튜브 ‘자이TV’서 부동산 절세 강의
  • 3
    "실거주 목적 주택 매입땐 계약갱신 거절 허용"… 야당 입법 추진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