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태승ㆍ권광석 우리금융 경영진, 자사주 8만 5000주 매입

입력 2020-08-10 10:19

제보하기
하반기 수익성 회복에 대한 자신감 및 주주가치 제고 의지 대내외 표명

우리금융그룹은 손태승<사진> 회장 등 우리금융 경영진이 자사주(우리금융지주 주식) 총 8만 5000주를 장내 매수했다고 10일 밝혔다.

손 회장은 올해 네 번째로 자사주 5000주를 추가 매입해 총 8만3127주를 보유하게 됐다. 권광석 우리은행장도 5000주를 매입하는 등 주요 자회사 대표와 지주사 및 우리은행 임원 41명이 동참하며 자사주 총 8만주를 매입했다.

이번 자사주 매입은 지난달 말 상반기 실적발표 직후 이뤄졌다. 그룹의 전 경영진이 하반기 수익성 회복을 위한 책임경영 강화와 주주가치 제고 의지를 시장에 표명하기 위한 조치로 보인다.

우리금융그룹 관계자는 “손 회장을 비롯한 그룹사 경영진들의 이번 자사주 매입은 실적발표 이후 하반기 수익성 회복에 대한 자신감의 표현”이라며 “코로나19로 인한 제약 요인으로 국내외 투자자와의 대면 IR(기업설명회)에 어려움은 있지만 컨퍼런스콜 등 다양한 형태의 IR은 지속 실시하는 등 투자자 유치를 위한 노력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월세 5만원' 영구임대주택에 벤츠·BMW 등 외제차 즐비
  • 2
    정치권 들썩인 나훈아 공연…"노래로 국민 위로 받아"
  • 3
    중국 "'코로나 백신' 공공재로…합리적 가격에 세계에 제공"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오픈뱅킹 참여 늦어지는 카드사…분담금이 뭐길래
  • 2
    “추석 연휴 서학 개미 모셔라”…증권사 서비스 강화 나선다
  • 3
    추석 후 신용대출 어려워진다…‘이자·한도’ 얼마나 조정되나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