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동훈, '검언유착' 의혹 수사팀장 독직폭행 혐의 고소…"일방적 폭행"

입력 2020-07-29 17:39

제보하기

▲한동훈 검사장. (뉴시스)

이른바 검언유착 의혹으로 검찰 수사를 받는 한동훈 검사장이 정진웅 서울중앙지검 형사1부장을 고소하고 감찰을 요구했다.

한 검사장 측 변호인은 29일 "압수수색 과정에서 있었던 검사의 폭행에 대해 독직폭행 혐의로 해당 검사를 서울고검에 고소 및 감찰 요청했다"고 밝혔다.

한 검사장은 이날 오전 진행된 휴대전화 유심칩 압수수색 과정에서 정 부장으로부터 일방적으로 폭행당했다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검찰은 "피압수자의 물리적 방해 행위 등으로 인해 담당 부장검사가 넘어져 병원 진료 중"이라고 반박했다.

한 검사장 측은 "거짓 주장"이라며 "당시 현장에 있었던 참여 검사, 수사관, 직원들이 목격했다"고 재반박했다.

한편 이날 수사팀은 오전 10시30분께 압수수색영장을 집행해 오후 4시께 휴대전화 유심을 압수하고 마무리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박서준 윤식당3, 최우식과 함께…절친 ‘방탄’ 뷔 출연 기대해도 될까?
  • 2
    [특징주] 에스와이, 테슬라 차기 킬러제품 솔라루프…특허 보유 기대감에 상승세
  • 3
    이두희-지숙, 웨딩화보+청첩장 공개…이색 디자인 ‘눈길’

사회 최신 뉴스

  • 1
    [2020 국감] 추미애 법무부 장관 "라임 사태 본질은 권력형 비리 아닌 검사 게이트"
  • 2
    박성웅-고아성, ‘바닷길 선발대’ 출연 이유…김남길서 시작된 제안
  • 3
    이건희 편지, SNS 무분별 확산…삼성 측 “가짜 편지다” 부인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