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대웅ㆍ대웅제약, 메디톡스 영업비밀 침해 소식에 동반 급락

입력 2020-07-07 09:03

제보하기

대웅제약이 ‘보툴리눔 톡신 제제(보톡스)’ 관련 메디톡스의 영업비밀을 침해했다는 소식에 대웅과 대웅제약이 동반 급락하고 있다.

대웅은 7일 오전 9시 2분 현재 전날보다 14% 이상 급락한 2만1500원대에서 거래되고 있다. 같은 시각 대웅제약 역시 17%가량 떨어진 11만 원대에서 거래가 이뤄지고 있다.

미국 국제무역위원회(ITC)는 6일(현지시간) 대웅제약과 메디톡스 ‘보툴리눔 톡신 제제(보톡스) 전쟁’에서 대웅제약이 메디톡스의 영업비밀을 침해했다며 메디톡스의 손을 들어줬다. ITC 행정판사는 이 같은 내용의 예비판결을 내리고 10년간의 수입 금지명령을 포함한 구속력 없는 권고를 했다. ITC는 오는 11월 최종판결을 내릴 예정이다.

이와 관련 대웅제약은 ITC 행정법 판사의 예비결정이 그 자체로 효력을 가지지 않는 권고사항에 불과하다고 주장했다. 아울러 ITC로부터 공식적인 결정문을 받는 대로 이를 검토한 후 이의 절차를 진행해 나갈 방침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월세 5만원' 영구임대주택에 벤츠·BMW 등 외제차 즐비
  • 2
    중국 "'코로나 백신' 공공재로…합리적 가격에 세계에 제공"
  • 3
    정치권 들썩인 나훈아 공연…"노래로 국민 위로 받아"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오픈뱅킹 참여 늦어지는 카드사…분담금이 뭐길래
  • 2
    “추석 연휴 서학 개미 모셔라”…증권사 서비스 강화 나선다
  • 3
    추석 후 신용대출 어려워진다…‘이자·한도’ 얼마나 조정되나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